네오리서치

기술/시장
정보서비스

TECH 동향

제목 기간 ~
대표이미지
제목 칼 대지 않는 뇌 치료…체외 초음파로 신경세포 조절
등록일 2019-10-04
기관
첨부파일
내용

 

뇌에 전극을 삽입하는 수술 없이 초음파만으로도 뇌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. 치매, 파킨슨병, 우울증, 만성통증, 뇌전증 등 뇌질환 치료에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기초과학연구원(IBS)은 이창준 인지 및 사회성 연구단장 연구팀이 저강도 초음파에 의한 신경세포 조절 메커니즘을 규명했다고 4일 밝혔다.

 

현재 뇌 치료는 뇌 깊은 곳에 금속 전극을 삽입하고 전기 자극으로 뇌 활동에 영향을 주는 뇌심부자극술을 이용하고 있다. 그러나 머리 부위를 여는 수술로 전극을 삽입해야 한다는 점에서 환자 부담이 크다.

이에 따라 연구팀은 최근 초음파를 이용해 전극 삽입이 필요없는 초음파 뇌 자극술에 주목했다. 지금까지 밝혀지지 않았던 초음파 뇌 자극술의 신경세포 조절 기전을 확인한 것이다.

연구 결과, 저강도 초음파에 의해 별세포 내 세포 내 칼슘유입 통로인 ‘TRPA1’이 활성화되면 별세포로부터 흥분성 신경전달물질인 글루타메이트가 분비되고 신경세포 활성이 나타났다. 별세포는 뇌에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하는 별 모양의 비신경세포다.

 

 

원문보기

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